Mikook Option

자유게시판

“연준이 잠시 멈춰야 하는 이유: 짐 크래머의 호소”

작성자
LowKey
작성일
2023-06-01 06:42
조회
372

짐 크래이머가 “짐반꿀” 이라는 조롱을 들어왔지만 최근 반등에 있어서는 좋은 예측을 하여 다시 신뢰를 회복하는듯 합니다. 그와중 크레이머는 앞으로 연준의 금리인상 여부에 대해서 강한 의견을 공유했습니다.

그는 최근 연방준비제도(Federal Reserve)에 호소하며 이들이 급하게 이자율 인상 결정을 내리지 않도록 촉구했습니다. 성급한 추가 금리인상 결정은 현재 시장 상황을 더욱 악화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의 말에 따르면 여러 연방준비제도 관계자들이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하는데 충분한 시간을 갖지 않고 이자율을 계속 올려야 한다고 믿는것 같다고 합니다. 현재와 같이 독특하고 불확실한 금융 풍경에서 그들의 관점은 경솔해 보인다는 의견을 나타냈고 “결정에 앞서 한 두 달 기다리는 것이 그들에게 해로울 것인가?”라고 질문을 던졌습니다.

경제가 외부에서 보면 강한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주택 가격과 취업 기회가 증가하고 여행 및 레저 분야가 활성화되고 있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크래머는 현재 상황이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겉으로 보이는 건강한 경제 지표들이 여러 산업 분야에서 직면한 어려움을 가렸다는 것입니다.

특히, 벽돌과 회반죽 소매업자들은 심각한 우려사항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실망스러운 수익과 미지근한 예측을 보여주며 연방준비제도가 무시해서는 안 될 명확한 경고 신호를 보냈습니다. 크래머는 또한 과거의 이자율 인상이 모기지를 줄이거나 해고를 막지 못했으며, 해고는 대부분의 산업 분야에서 점점 더 일반화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여러가지 우리가 꼭 생각해 볼 만한 질문들을 남겼는데요. 주택 시장을 식히려는 노력으로 이자율을 올리는 것이 정당한가, 특히 이미 늘어나는 상황에서 연방준비제도가 더 많은 해고를 촉진하는 것이 정말로 이치에 맞는 것인가? 크래머는 인내와 신중한 고려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연방준비제도의 현재 조치의 결과가 아직 불확실하다는 것을 우리에게 상기시켰습니다.

전체 0

전체 62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트레이딩뷰 $15불 크레딧 받으세요!! (6)
LowKey | 2024.04.25 | 추천 3 | 조회 992
LowKey 2024.04.25 3 992
공지사항
미국옵션 GPT (미옵 GPT) 를 런칭합니다! (1)
LowKey | 2024.01.11 | 추천 3 | 조회 1000
LowKey 2024.01.11 3 1000
공지사항
[공지] 미옵 ETF 옵션 데일리 요약/분석 관련 (22)
LowKey | 2022.05.31 | 추천 7 | 조회 3852
LowKey 2022.05.31 7 3852
공지사항
[공지] 개인블로그 및 기타 광고 관련 미국옵션 공유 방침
LowKey | 2021.10.19 | 추천 3 | 조회 3849
LowKey 2021.10.19 3 3849
공지사항
[공지] 채팅창에서 다른분들과 같이 의견을 교류할때의 템플릿 (7)
LowKey | 2021.08.09 | 추천 4 | 조회 4070
LowKey 2021.08.09 4 4070
공지사항
[인사말] 미국옵션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19)
LowKey | 2021.07.17 | 추천 5 | 조회 4065
LowKey 2021.07.17 5 4065
619
New 미국옵션은 어느 증권사가 좋을까요?
Lighthouse | 2024.07.12 | 추천 0 | 조회 13
Lighthouse 2024.07.12 0 13
618
비밀글 등업 부탁드립니다. (1)
Voltaire | 2024.06.29 | 추천 0 | 조회 2
Voltaire 2024.06.29 0 2
617
MU 실적발표로 손해본 경험담 (2)
우오오 | 2024.06.28 | 추천 1 | 조회 78
우오오 2024.06.28 1 78
616
가입인사 드립니다. (1)
우오오 | 2024.06.27 | 추천 0 | 조회 58
우오오 2024.06.27 0 58
615
Smr 의견 (1)
h_k_kwon | 2024.06.26 | 추천 0 | 조회 69
h_k_kwon 2024.06.26 0 69
614
옵션 트레이딩 기간 (3)
꾸아니 | 2024.06.26 | 추천 0 | 조회 169
꾸아니 2024.06.26 0 169
613
가입인사 (1)
ymjj1993 | 2024.06.25 | 추천 0 | 조회 68
ymjj1993 2024.06.25 0 68
612
가입인사 드립니다. (1)
Voltaire | 2024.06.22 | 추천 0 | 조회 118
Voltaire 2024.06.22 0 118
611
비밀글 가입인사 (1)
호프박 | 2024.06.22 | 추천 0 | 조회 2
호프박 2024.06.22 0 2
610
가입인사 (2)
버드박스 | 2024.06.21 | 추천 0 | 조회 43
버드박스 2024.06.21 0 43

자유게시판

“연준이 잠시 멈춰야 하는 이유: 짐 크래머의 호소”

작성자
LowKey
작성일
2023-06-01 06:42
조회
372

짐 크래이머가 “짐반꿀” 이라는 조롱을 들어왔지만 최근 반등에 있어서는 좋은 예측을 하여 다시 신뢰를 회복하는듯 합니다. 그와중 크레이머는 앞으로 연준의 금리인상 여부에 대해서 강한 의견을 공유했습니다.

그는 최근 연방준비제도(Federal Reserve)에 호소하며 이들이 급하게 이자율 인상 결정을 내리지 않도록 촉구했습니다. 성급한 추가 금리인상 결정은 현재 시장 상황을 더욱 악화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의 말에 따르면 여러 연방준비제도 관계자들이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하는데 충분한 시간을 갖지 않고 이자율을 계속 올려야 한다고 믿는것 같다고 합니다. 현재와 같이 독특하고 불확실한 금융 풍경에서 그들의 관점은 경솔해 보인다는 의견을 나타냈고 “결정에 앞서 한 두 달 기다리는 것이 그들에게 해로울 것인가?”라고 질문을 던졌습니다.

경제가 외부에서 보면 강한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주택 가격과 취업 기회가 증가하고 여행 및 레저 분야가 활성화되고 있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크래머는 현재 상황이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겉으로 보이는 건강한 경제 지표들이 여러 산업 분야에서 직면한 어려움을 가렸다는 것입니다.

특히, 벽돌과 회반죽 소매업자들은 심각한 우려사항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실망스러운 수익과 미지근한 예측을 보여주며 연방준비제도가 무시해서는 안 될 명확한 경고 신호를 보냈습니다. 크래머는 또한 과거의 이자율 인상이 모기지를 줄이거나 해고를 막지 못했으며, 해고는 대부분의 산업 분야에서 점점 더 일반화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여러가지 우리가 꼭 생각해 볼 만한 질문들을 남겼는데요. 주택 시장을 식히려는 노력으로 이자율을 올리는 것이 정당한가, 특히 이미 늘어나는 상황에서 연방준비제도가 더 많은 해고를 촉진하는 것이 정말로 이치에 맞는 것인가? 크래머는 인내와 신중한 고려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연방준비제도의 현재 조치의 결과가 아직 불확실하다는 것을 우리에게 상기시켰습니다.

전체 0

전체 62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트레이딩뷰 $15불 크레딧 받으세요!! (6)
LowKey | 2024.04.25 | 추천 3 | 조회 992
LowKey 2024.04.25 3 992
공지사항
미국옵션 GPT (미옵 GPT) 를 런칭합니다! (1)
LowKey | 2024.01.11 | 추천 3 | 조회 1000
LowKey 2024.01.11 3 1000
공지사항
[공지] 미옵 ETF 옵션 데일리 요약/분석 관련 (22)
LowKey | 2022.05.31 | 추천 7 | 조회 3852
LowKey 2022.05.31 7 3852
공지사항
[공지] 개인블로그 및 기타 광고 관련 미국옵션 공유 방침
LowKey | 2021.10.19 | 추천 3 | 조회 3849
LowKey 2021.10.19 3 3849
공지사항
[공지] 채팅창에서 다른분들과 같이 의견을 교류할때의 템플릿 (7)
LowKey | 2021.08.09 | 추천 4 | 조회 4070
LowKey 2021.08.09 4 4070
공지사항
[인사말] 미국옵션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19)
LowKey | 2021.07.17 | 추천 5 | 조회 4065
LowKey 2021.07.17 5 4065
619
New 미국옵션은 어느 증권사가 좋을까요?
Lighthouse | 2024.07.12 | 추천 0 | 조회 13
Lighthouse 2024.07.12 0 13
618
비밀글 등업 부탁드립니다. (1)
Voltaire | 2024.06.29 | 추천 0 | 조회 2
Voltaire 2024.06.29 0 2
617
MU 실적발표로 손해본 경험담 (2)
우오오 | 2024.06.28 | 추천 1 | 조회 78
우오오 2024.06.28 1 78
616
가입인사 드립니다. (1)
우오오 | 2024.06.27 | 추천 0 | 조회 58
우오오 2024.06.27 0 58
615
Smr 의견 (1)
h_k_kwon | 2024.06.26 | 추천 0 | 조회 69
h_k_kwon 2024.06.26 0 69
614
옵션 트레이딩 기간 (3)
꾸아니 | 2024.06.26 | 추천 0 | 조회 169
꾸아니 2024.06.26 0 169
613
가입인사 (1)
ymjj1993 | 2024.06.25 | 추천 0 | 조회 68
ymjj1993 2024.06.25 0 68
612
가입인사 드립니다. (1)
Voltaire | 2024.06.22 | 추천 0 | 조회 118
Voltaire 2024.06.22 0 118
611
비밀글 가입인사 (1)
호프박 | 2024.06.22 | 추천 0 | 조회 2
호프박 2024.06.22 0 2
610
가입인사 (2)
버드박스 | 2024.06.21 | 추천 0 | 조회 43
버드박스 2024.06.21 0 43